2024.06.12 (수)

  • 구름많음동두천 22.7℃
  • 구름조금강릉 28.2℃
  • 구름많음서울 24.2℃
  • 구름많음대전 26.1℃
  • 구름조금대구 29.2℃
  • 맑음울산 24.1℃
  • 구름조금광주 25.8℃
  • 맑음부산 21.7℃
  • 맑음고창 23.6℃
  • 구름조금제주 23.5℃
  • 흐림강화 21.4℃
  • 구름많음보은 25.5℃
  • 구름많음금산 26.5℃
  • 맑음강진군 25.0℃
  • 맑음경주시 27.2℃
  • 맑음거제 22.8℃
기상청 제공

오피니언

'언론인과 대화'라는 '거대한 트루먼쇼'

발행인 칼럼

 

5월 22일 오전 10시 30분 화성시청 5층 브리핑룸에서는 작년 12월 이후 6개월만에 화성시장의 '언론인과 격의없는 대화' 가 열렸다. 오전 9시 10분 의자 정리 하는 시간에 두 번째로 도착했다. 질문하고자 하는 내용을 정리하니 5개 정도가 나왔다. 미담플러스에서 지속적으로 관심을 가지는 주제를 추려서 공식적인 자리에서 시장님께 꼭 질의하고 싶었다.

 

아무리 손을 들어도 40분이 넘어가는 동안 기회는 없었다. 마지막에는 ‘저 9시에 왔어요’ 라고 손을 흔들어도 시장님은 “우리는 자주 보니 나중에 길에서 만나면 얘기하자”라고 하셨다.

 

질문 기회를 주지 않으니, 견고한 콘크리트 벽에 가로 막힌 기분이었다. 비유하자면 겉으로는 아무일이 없어 보이나 내용은 각본대로 움직이는 거대한 '트루먼 쇼'처럼 보였다.

 

질문하고 싶었던 내용을 글로 풀어 쓴다. ‘20조 투자 유치’라는 목표로 앞만 보고 달리는 시장님께 ‘화성시를 관통하는 거대한 문제를 돌아보라’ 말씀드리고 싶다. 옆도 돌아보고, 뒤도 돌아보셨으면 좋겠다. 살기좋은 도시는 살기 좋은 환경에서 나온다. 관리천 수질 오염 문제 사후 관리 점검, 비봉 지정폐기물 매립장 조성 문제, 화성 습지 세계자연유산 등재, 산재사망자 추모 조형물 설치, 송산 열병합 발전소 추진 등 화성을 관통하는 문제는 모두 환경문제와 직결되어 있다고 본다. 다음 언론인과 대화는 ‘바쁜 사람들 괜히 왔네’ 라는 소리 안나오게 했으면 한다. 기자와 진정한 격의 없는 대화를 원한다. 나는 정명근 시장이 조금만 더 열린 마음을 가졌으면 한다.

 

미담플러스 발행인 박상희

프로필 사진
박상희 기자

안녕하세요
미담플러스 대표이자 DESK 박상희 기자 입니다.